I delight in weaknesses, in insults, in hardships, in persecutions, in difficulties: QT, for Wed, Jun 13, 2018, read 2 Cor 12;

Though apostle Paul had considered sickness as thorn he could not stand and asked God to remove it, he turned around at the word of God to surrendered himself and embraced the power of dependence on the Lord in weakness, an insult, in hardship …, For it will make you strong and transform even your feelings;

What could we observe Paul’s attitude to the word of the Lord that contradict his thought? See also Lk 1:38 “I am the Lord’s servant,” Mary answered. “May it be to me as you have said.” Then the angel left he

What could we observe his heart from the way God didn’t have to persuade him of his feeling?

What must have happened in his heart that transformed his attitude so radically? See also Rom 12:2 Do not conform any longer to the pattern of this world but be transformed by the renewing of your mind. Then you will be able to test and approve what God’s will is–his good, pleasing and perfect will.

What is God saying to you about your attitude that is different from the word of the Lord?

How would you like to follow Paul’s example?

내가 그리스도를 위하여 약한 것들과 능욕과 궁핍과 박해와 곤고를 기뻐하노니 이는 내가 약한 그 때에 강함이라: 2018, 6, 13,수, QT, 고후 12장을 읽으세요;

비록 사도 바울은 자신이 견딜 없어서 기도하던 문제에 대해 전혀 예상치 못한 주님의 응답을 들으며 주께서 설득하실 필요도 없이 주님께 굴복하며 그의 생각과 느낌이 놀랍게 변화되는 경험을 합니다.

자신의 생각과 전혀 다른 주님의 말씀에 대한 사도바울의 태도에 대해 우리는 무엇을 관찰 할 수 있나요? 눅 1:38 참조마리아가 이르되 주의 여종이오니 말씀대로 내게 이루어지이다 하매 천사가 떠나가니라

그의 부정적 느낌에 대해 주께서 설득을 하지 않으신 것을 통 우리는 바울의 마음에 대해 무엇을 관찰할 수 있나요?

그의 마음에서 어떻게 그토록 놀라운변화가 일어 났을까요? 롬 12:2 참조 너희는 이 세대를 본받지 말고 오직 마음을 새롭게 함으로 변화를 받아 하나님의 선하시고 기뻐하시고 온전하신 뜻이 무엇인지 분별하도록 하라

주께서 보여 주시는 당신의 마음에 말씀과 전혀 다르게 생각하는 영역은 어떤 것일까요?

그 영역에 당신은 어떻게 사도 바울의 본을 따르기 원하세요?

My grace is sufficient for you, for my power is made perfect in weakness: QT for Tue Jun 12, read 2 Cor 12;

Though God meant to give Paul blessing and protection that he might not be conceited because of surpassingly great revelation, Paul saw it as a thorn in the flesh. God has told him that it meant to help him to rely on Him and become stronger as it could be a tool to experience God’s grace rather than a thorn in the flesh;

What could we observe God’s heart in sending ‘a thorn in the flesh’ in Paul’s life?

What could we observe the transformation of Paul’s perspective on the sickness he regarded as ‘a thorn in the flesh’? See also Heb 4:12 For the word of God is living and active. Sharper than any double-edged sword, it penetrates even to dividing soul and spirit, joints and marrow; it judges the thoughts and attitudes of the heart.

What must Paul have done as God revealed His purpose in sending ‘such sickness’ into his life?

What is ‘the thorn’ in your life God pointing out to you that you need to repent your thought/attitude toward it? See also Mk 9:22-24 “It has often thrown him into fire or water to kill him. But if you can do anything, take pity on us and help us.” ” ‘If you can’?” said Jesus. “Everything is possible for him who believes.” Immediately the boy’s father exclaimed, “I do believe; help me overcome my unbelief!”

How do you want to respond to His voice about it?

내 은혜가 네게 족하도다, 이는 내 능력이 약한데서 온전하여짐이니라: 2018, 6, 12, 화, QT, 고후 2장을 읽으세요;

주님은 바울에게 그가 받은 놀라운 은혜로 인해 자고하지 않게 하시려고 육체의 가시/ 병을 주시고 그것 때문에 괴로워하고 기도하는 바울의 눈을 열어 주셔서 그것을 저주로 받지 않고 그것으로 인해 주님을 의지하고 자신이 강해지는 은혜를 누릴 수 있게 해 주십니다. 주께서 당신에게 허락하신 ‘육체의 가시’ 에 대해 생각해 보십시다.

우리는 하나님께서 바울에게 ‘육체의 가시’ 를 주신것을 통해 주님의 마음에 대해 무엇을 관찰 할 수 있나요?

바울이 자신이 어떻게 할 수 없는 어려움/병에 대한 태도가 바꾸는 것을 통해 우리는 말씀의 능력에 대해 무엇을 관찰 할 수 있나요? 히 4:12 참조 하나님의 말씀은 살아 있고 활력이 있어 좌우에 날선 어떤 검보다도 예리하여 혼과 영과 및 관절과 골수를 찔러 쪼개기까지 하며 또 마음의 생각과 뜻을 판단하나니

주님께서 왜 자신에게 ‘육체의 가시/를 보내셨는지를 말씀 하실 때 바울의 태도에 관해 무엇을 관찰 할 수 있을까요? 막 9:22-24 참조 귀신이 그를 죽이려고 불과 물에 자주 던졌나이다 그러나 무엇을 하실 수 있거든 우리를 불쌍히 여기사 도와 주옵소서 예수께서 이르시되 할 수 있거든이 무슨 말이냐 믿는 자에게는 능히 하지 못할 일이 없느니라 하시니 곧 그 아이의 아버지가 소리를 질러 이르되 내가 믿나이다 나의 믿음 없는 것을 도와 주소서 하더라

주님께서 당신의 삶 가운데 보내신 어떤 ‘육체의 가시’에 대해 당신에게 회개 하라고 말씀하고 계실까요?

당신은 주님의 음성에 어떻게 응답하길 원하세요?

But I will not boast about myself, except about my weaknesses: QT, for Mon Jun 11, 2018, read 2 Cor 12;

Though apostle Paul began to share awesome thing he heard from God at the beginning of his career as an apostle, he chose not to continue to boast about himself for the benefit of the people around. Rather, he chose to boast about the thorn God has given in his own body that he might not get puffed up;

What could we observe about an awesome blessing granted to Paul? See also Phil 3:7-8 But whatever was to my profit I now consider loss for the sake of Christ. What is more, I consider everything a loss compared to the surpassing greatness of knowing Christ Jesus my Lord, for whose sake I have lost all things. I consider them rubbish, that I may gain Christ

What could we observe Paul’s understanding of why a thorn of flesh has been given to him?

What could we learn from the way Paul decided not to boast about his experience of special blessing? See also 1 Cor 10:23-24 “Everything is permissible”–but not everything is beneficial. “Everything is permissible”–but not everything is constructive. Nobody should seek his own good, but the good of others.

What is the Lord saying to you about special blessing God has granted to yourself?

How would you l

나를 위하여는 약한 것들 외에 자랑하지 아니하리라: 2018, 6, 11, 월, QT, 고후 12장을 읽으세요;

하나님은 사도바울의 사역의 초기에 그에게 놀라운 주님의 은혜를 경험하도록 축복해 주셨습니다. 그러나 바울은 다른 이들이 이해하기 어려울 자신의 경험에 대해 자랑하지 않기로 결심합니다. 오히려 그는 자신이 자고하지 않도록 하기위해 주께서 주신 육체의 가시에 대해 자랑을합니다.

사도바울이 경험했던 주님의 은혜에 대해 우리는 무엇을 관찰 할 수 있나요? 빌 3:7-8 참조 그러나 무엇이든지 내게 유익하던 것을 내가 그리스도를 위하여 다 해로 여길뿐더러 또한 모든 것을 해로 여김은 내 주 그리스도 예수를 아는 지식이 가장 고상하기 때문이라 내가 그를 위하여 모든 것을 잃어버리고 배설물로 여김은 그리스도를 얻고

우리는 바울에게 육체의 가시가 주어진 이유에 대해 무엇을 관찰 할 수 있나요?

바울이 자신의 축복의 경험에 대해 자랑하지 않기로 하는 것을 통해 무엇을 관찰 할 수 있나요? 고전 10:23-24 참조 모든 것이 가하나 모든 것이 유익한 것은 아니요 모든 것이 가하나 모든 것이 덕을 세우는 것은 아니니 누구든지 자기의 유익을 구하지 말고 남의 유익을 구하라

주님은 당신에게 주신 가시에 대해 무엇을 말씀 하고 계실까요?

당신은 어떻게 주님의 음성에 응답하길 원하세요?

How do you utilize your right given to you with your role: QT for Sun Jun 10, 2018, read your journal over the week/ 2 Cor 11;

As apostle Paul realize the accusation of some false apostles against his authority/ right as an apostle of the Lord Jesus, Paul is claiming his own right as an apostle called directly by the Lord Jesus. But he is not only claiming his right as an apostle but also share how he has been using his right for the sake of the gospel. Read your journal over the week/ or 2 Cor 11, and see ‘What the Lord has spoken to you over the week’ and ‘How you’ve responded to His voice’ as well;

What has the Lord spoken to you about your own role for the kingdom of God?

What has the Lord spoken to you about your own attitude toward new Christian around?

What has the Lord spoken to you about your own suffering in the process of carrying out your role for the people around?

What has the Lord spoken to you about how he will provide for yourself?

What has the Lord spoken to you about your own caring for the needy people around?

What is an application you still need to carry out in life?

복음사역의 효과를 위해 자신의 권리를 포기하는 바울의 삶: 2018, 6, 10, 주일 QT, 지난주간의 당신의 일기/ 고후 11장을 읽으세요;

거짓사도들이 자신의 사도권에 도전하고 자신을 비난하는 것을 듣고 사도 바울는 자신이 주님으로부터 직접 사도로 부름을 받은것과 사도로서의 자신의 권리에 대해 담대하게 주장을 하지만 또한 자신이 왜 자신에게 주어진 사도의 권리를 복음이 효과적으로 전파 되도록 하기위해 하나도 사용하지 않았는지에 대해서도 나누며 자신의 필요을 주님께서 채워 주실 것을 믿는 믿음을 보여 줍니다. 지난주간의 당신의 일기/ 또는 고후11장을 읽고 ‘주님이 당신에게 무엇을 말씀 하셨는지’ 그리고 ‘당신이 주님의 음성에 어떻게 응답하셨는지’ 살펴 보세요;

주님은 복음을 위해 당신이 감당해야 할 역할에 대해 무엇을 말씀 하고 계실까요?

주님은 당신 주변의 어린 사람들을 향한 당신의 태도/ 역할에 대해 무엇을 말씀 하셨을까요?

가난한/ 연약한 사람들을 돕는 과정에 당신이 감당해야 할 고난에 대해 주님은 무엇을 말씀 하셨을까요?

주님은 당신의 필요를 채우시는 자신의 사역에 대해 무엇을 말씀 하셨을까요?

당신 주변의 연약한 / 가난한 이들의 필요를 채우는 당신의 역할에 대해 주님은 무엇을 말씀 하셨을까요?

당신이 아직도 삶에 실천해야 할 적용은 무엇일까요?

I face daily the pressure of my concern for all the churches: QT for Sat Jun 9, 2018, read 2 Cor 11;

Apostle Paul seemed to have felt a tremendous burden for the churches— young Christians he led to the Lord Jesus, which motivated him to continue in his disciple-making work in spite of such a misery. How are we responding to God for the burden He has put on our heart for the gospel as well as for the needy people God has put on our path?

What could we observe the burden/ interest Paul had for the new Christians/ churches in various places? See also 1 Thess3:1-3 So when we could stand it no longer, we thought it best to be left by ourselves in Athens. We sent Timothy, who is our brother and God’s fellow worker in spreading the gospel of Christ, to strengthen and encourage you in your faith so that no one would be unsettled by these trials. You know quite well that we were destined for them.

What could we observe his response to God-given burden to new Christians he has led to the Lord in various places?

What could we observe Paul’s commitment as a worker for the church? See also Col 1:24, 28

Now I rejoice in what was suffered for you, and I fill up in my flesh what is still lacking in regard to Christ’s afflictions, for the sake of his body, which is the church.
We proclaim him, admonishing and teaching everyone with all wisdom, so that we may present everyone perfect in Christ.

What burden has the Lord Put on your heart for the sake of His kingdom/ need child in the Lord? See also Mt 24:45-46

“Who then is the faithful and wise servant, whom the master has put in charge of the servants in his household to give them their food at the proper time?
It will be good for that servant whose master finds him doing so when he returns.

What do you want to do in response to God’s voice through the burden given to your heart?

아직도 날마다 내 속에 눌리는 일이 있으니 곧 모든 교회를 위하여 염려하는 것이라: 2018, 6, 9, 토, QT, 고후 11장을 읽으세요;

사도바울은 자신이 각지에서 주님께 인도했던 사람들/ 교회들을 위해 끊임없는 관심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마치 어린아기를 키우는 부모가 밤낮으로 이기를 위한 관심/ 부담으로 헌신의 삶을 살듯 바울의 삶도 바로 그런 헌신의 삶 이었습니다. 우리들은 주께서 우리에게 인도하신 사람들에 대한 부담을 통한 주님의 음성에 어떻게 응답하고 있을까요?

우리는 사도 바울이 각지에서 주님께 인도한 그리스도인들/ 교회들을 향한 관심/ 부담에 대해 무엇을 관찰 할 수 있나요? 살전 3:1-3 참조 이러므로 우리가 참다 못하여 우리만 아덴에 머물기를 좋게 생각하고 우리 형제 곧 그리스도의 복음을 전하는 하나님의 일꾼인 디모데를 보내노니 이는 너희를 굳건하게 하고 너희 믿음에 대하여 위로함으로 아무도 이 여러 환난 중에 흔들리지 않게 하려 함이라 우리가 이것을 위하여 세움 받은 줄을 너희가 친히 알리라

우리는 바울이 주께서 그에게 주셨던 관심/부담에 대해 취했던 행동에서 무엇을 관찰 할 수 있나요?

우리는 바울이 교회의일군으로 헌신했던 일에 대해 무엇을 관찰 할 수 있나요? 골 1:24, 28 참조

나는 이제 너희를 위하여 받는 괴로움을 기뻐하고 그리스도의 남은 고난을 그의 몸된 교회를 위하여 내 육체에 채우노라
우리가 그를 전파하여 각 사람을 권하고 모든 지혜로 각 사람을 가르침은 각 사람을 그리스도 안에서 완전한 자로 세우려 함이니

주님께서는 당신의 삶으로 주께서 인도하신이들을 위해 어떤 부담/관심을 주고 계실까요? 마 24:45-46 참조

충성되고 지혜 있는 종이 되어 주인에게 그 집 사람들을 맡아 때를 따라 양식을 나눠 줄 자가 누구냐
주인이 올 때에 그 종이 이렇게 하는 것을 보면 그 종이 복이 있으리로다

당신은 당신의 마음에 주시는 부담/관심 을 통한 주님의 음성에 어떻게 응답하길 원하세요?